[오늘의 정보]

김민아 공식입장 미성년자 성희롱 왜? 본문

TV&연예정보

김민아 공식입장 미성년자 성희롱 왜?

Life is Cool 2020. 7. 2. 14:40

김민아 공식입장 미성년자 성희롱 왜?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김민아가 대한민국 정부의 공식 유튜브 콘텐츠에서 중학생을 상대로 성희롱성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김민아는 지난 1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에 이 논란에 대한 사과글을 올렸습니다.

김민아는 대한민국 정부의 '왔더빽' 시즌2에서 한 시민들과 함께 영상통화를 하게되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김민아는 한 중학생과 영상통화를 했는데요. 평소 김민아는 방송을 하며 선을 넘는 진행으로 최근 많은 관심을 받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번 논란은 중학생을 상대로 성희롱을 해 문제가 된 것인데요. 김민아는 코로나 19로 온라인 수업을 시작한 남자 중학생과 비대면으로 대화를 나누던 중 문제의 발언을 한 것입니다. 

김민아는 "에너지가 많은 시기인데 그 에너지는 어디에 푸느냐?"라고 물었고 남학생이 말없이 웃기만 하자 "왜 웃어요? 나랑 같은 생각을 하고 있나?"라고 도 넘은 장난을 쳤습니다.

이어 김민아는 "집에 있어서 좋은 점이 무었이냐"라고 물었고 남학생이 "엄마가 집에 잘 안 있어서 좋다"라고 말하자 "그럼 혼자 있을 때는 뭐하냐"라면서 짓궂은 표정을 지었습니다.

이 논란이 일자 대한민국 정부 유튜브 채널은 영상을 비공개로 전환했습니다. 김민아는 "저의 무리한 언행이 발생하였습니다. 개인적인 영역을 방송이라는 이름으로 끌고 들어와 희화화 시키려 한 잘못을 분명히 인지하고 있습니다. 부끄러운 행동이었고 다시는 반복하지 않겠습니다.

좀 더 빨리 글을 올렸어야 했으나 오늘 일정으로 이제서야 사과 말씀 올립니다. 저로 잘못된 일 제가 책임지고 상처받은 분들께 모두 직접 사죄드릴 것을 약속합니다. 죄송합니다. 자극적인 것을 쫒지 않고 언행에 각별히 조심하겠습니다."라고 사과했습니다.

김민아의 사과문이 나온 뒤에도 누리꾼들은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습니다. 일부 누리꾼들은 "미성년자 성희롱은 사과문으로 해결되지 않는다. 도를 넘었다. 충분한 비판을 받아야 한다. 입장 바꿔서 생각해봐라. 정부 방송에서 있을 수 없는 언행이다. 자숙해라"라는 반응을 보였고 

또 다른 누리꾼들은 "누구나 실수 할 수 있다. 콘셉트가 과한것 뿐. 기 죽지 마라"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김민아는 1991년 2월 1일 생으로 올해 30살 입니다. 김민아는 과거 경인교대 초등교육 학사로 졸업하고 아시아나 항공 객실 승무원을 했습니다. 이후 승무원이 적성과 맞지 않자 아나운서 학원을 다녔고 이후 C&M 아나운서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퇴사 후 신하나라는 예명으로 중국드라마 출연 등 배우활동을 했고 각종 MC와 리포터 등의 활동을 했습니다. 이후 JTBC기상캐스터가 되었고 2016년부터 2020년 3월까지 기상캐스터 생활을 했고 이후 SM C&C와 계약을 했습니다. 

김민아는 대한민국 정부 채널 전담 아나운서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정부 전담 아나운서로서 언행에 앞으로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