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정보]

한국인 입국 금지 제한 15개국 본문

TV&연예정보

한국인 입국 금지 제한 15개국

Life is Cool 2020. 2. 24. 12:02

한국인 입국 금지 제한 15개국

 

 한국 내 코로나 19의 확산으로 한국인 입국금지 국가와 입국 제한 국가가 15개로 늘어났습니다. 입국금지 국가는 이스라엘, 바레인, 요르단, 키리바시, 사모아라고 하는데요. 특히 이스라엘은 최근 성지순례를 다녀온 한국인들이 집단으로 신종 코로나에 확진이 되면서 한국인 입국금지 조치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이에 이스라엘 인접국가들도 한국인의 입국을 금지하고 제한하는 조치를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이스라엘 : 한국, 중국, 홍콩, 마카오, 태국, 싱가포르, 일본에 최근 14일 이내에 방문한 외국인은 입국금지

바레인 : 한국, 태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이란에 최근 14일 이내 방문한 외국인은 입국금지

요르단 : 한국, 중국, 이란으로부터 출국하여 14일이 경과하지 않고 입국하는 외국인은 입국금지

키리바시 : 한국, 중국, 싱가포르, 일본, 말레이시아, 베트남, 태국, 미국 등을 방문한 경우 코로나 19 미발생국에서 14일 체류 및 미감염 의료확인서 제출

사모아: 한국, 중국, 일본, 싱가포르, 태국을 방문, 경유한 경우 입국금지

 

 

 입국금지 뿐만 아니라 한국인 입국시 자가격리, 입국절차 강화 등의 보안을 추가한 나라는 총 9곳 입니다. 유럽국가 중에서 영국이 한국과 후배이성 외 중국, 대만, 일본, 태국,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방문자는 14일 이내에 호흡기 유증상이 있다면 자가격리 또는 신고 대상으로 분류했습니다.

 

 브루나이, 영국, 투르크메니스탄, 카자흐스탄, 마카오, 오만, 에티오피아, 우간다, 카타르를 방문할 계획이 있다면 반드시 제한조치를 사전에 확인하고 방문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신혼여행지로 영국을 가기로 예약한 신혼부부들에게는 이번 코로나 19로 인한 한국인 입국 제한 조치가 마음에 걸릴 것 같습니다. 하지만 발열, 호흡기 증상이 없다면 입국에는 문제 없을 것이라고 하니 출국 전 건강관리를 잘 하는 것이 중요해 보입니다. 

 

 

 한편 한국인 입국 금지조치를 내린 이스라엘은 현재 한국인 여행객이 1,600여명이라고 합니다. 이들은 이곳에서 발이 묶일 가능성이 높다고 하는데요. 대한항공 여객기가 이스라엘에 들어올 수 없기 때문에 주변국으로 이동 후 한국으로 돌아 올 수 있다고 합니다. 

 

 

 

 또 이스라엘의 한국인 입국금지 조치를 시행한 날 이스라엘 공항에 도착한 한국인 130여명이 2시간 뒤 다시 비행기를 타고 돌아오기도 했습니다. 정말 코로나 19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피해를 보고 있는 현실이네요. 최근 국내 코로나 19의 대대적인 확산으로 미국은 한국 여행경보를 1단계에서 2단계인 주의로 격상시켰습니다. 3단계인 여행 갈 것을 재고해보라는 정도는 아니지만 여행 시 더 많은 주의를 기울일 것을 요구하는 수준이라고 하는데요. 미 국무부는 홍콩, 마카오, 한국, 일본 총 4개국에 여행 경보를 발령했습니다.

 

 

 대만 역시 우리나라와 일본에 대한 여행경보를 2단계로 올렸습니다. 자국민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각국은 한국 외 아시아 국가들에 대한 입국제한을 하며 여행경보를 높이고 있는 상황인데요. 최근 신천지 신도의 코로나 19의 감염으로 국내 확진자는 2월 24일 현재 763명으로 늘어났고 사망자는 7명이 되었습니다.

 

 

 코로나 19로 인해 대한민국 국가 이미지 역시 타격을 받게 되었습니다. 코로나 19로 인해 많은 자영업자, 사업장 그리고 국가 성장률까지 모두 큰 카격을 받고 있습니다. 언제 끝날지 모른다는 불안감이 더욱 문제입니다. 하루빨리 종식되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